국회, 블록체인 정책컨퍼런스 개최... 암호화폐 국가적 논의 돌입

    2018/10/11 17:10 엽옥룡 huang Created with Sketch.
    581

국회, 암호화폐에 대한 범국가적 논의…김병관 의원 "ICO 투자자 보호, 적격 투자자 제도 활용"

국회가 블록체인, 암호화폐에 대한 범국가적 논의에 돌입했다.


11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는 해외 블록체인 선도국의 국회의원들과 국내외 업계 전문가들이 모여 블록체인의 민관 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글로벌 블록체인 정책 컨퍼런스(GBPC)가 열렸다. GBPC의 더불어민주당 측 준비위원인 김병관 국회의원은 이날 행사를 앞두고 디스트리트(D.STREET)와 만나 투자자 보호, 산업 육성, 기술 지원 등 블록체인과 암호화폐에 대한 의견을 가감 없이 털어놨다. 김 의원은 특히 가장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ICO 규제를 놓고 기존 적격투자자 제도를 활용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그는 "ICO 투자에 대해서는 적격 투자자 제도를 활용할 수 있다. 국내에서는 개인 간(P2P) 금융에도 적용돼 있는데 개인에게는 투자 제한을 두고 적격 투자자나 기관 투자자들은 리스크 감당 능력과 정보 분석 능력 등을 고려해 제한을 높일 수 있다. 이 같은 방식으로 정부가 감당할 수 있는 최소한의 가이드라인을 만들어야 한다. 거래소에 대한 규제도 직접 규제보다는 은행을 통한 규제가 현실적이며 그전에 거래소들이 자율 규제에 나서는 것이 좋다고 본다"라고 말했다. 

    출처: CoinTime 책임 편집자: 엽옥룡
<저작권자 © cointime,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랭킹뉴스
데이터 없음...
피드백
TOP
Partner

Copyright © Cointime 저작권규약